송골매 – 세상만사 (1981) Song Gol Mae (Falcon) – Sesangmansa (Everything in the world)

Image

 

송골매 – 세상만사 (1981)

송골매는 1979년 항공대학교 밴드 ‘활주로’ 출신의 배철수와 홍익대학교 밴드 ‘블랙 테트라’의 구창모를 중심으로 활동한 밴드이다. 1975년 대마초 사건으로 한국 대중음악계 거인들이 사라지며 생긴 공백을 대학생들이 메우기 시작하던 무렵이었다. 1991년 해체되기 까지 아홉 장의 정규 앨범을 남겼으며, ‘어쩌다 마주친 그대’ ‘세상만사’와 같은 많은 명곡을 남겼다. 젊고 활기 넘치는 이미지와 대중적인 감각, 탄탄한 연주력을 바탕으로 수많은 방송활동과 클럽 공연을 병행하며 당대 최고의 인기 록 밴드로 올라섰다. 그러나 배철수가 훗날 ‘소모적인 일을 너무나 많이 해야 했다’고 회고할 정도로 강행군이 심해 피로가 누적되었고 그밖에 여러 가지 사정으로 결국 구창모가 탈퇴, 전성기의 힘을 잃게 된다. 배철수는 이후 DJ로 활동하며 국내 유일의 팝 전문 라디오 방송을 20여 년째 진행해오고 있다.

‘세상만사’는 송골매 1집에서 처음 발표된 곡이다. 인상적인 기타 리프와 오르간의 전개에서 그들이 자주 연주했던 딥 퍼플의 영향을 엿볼 수 있는 정통 하드록이다. 그러나 멜로디 라인과 그 정서는 보다 독자적이며, 한국에서 록을 한다는 것은 무엇인가에 대한 고민이 녹아있다. 배철수가 보컬을 맡았는데, 젊은 나이에 만든 곡답지 않게 달관한 듯한 가사는 배철수의 그 유명한 목소리를 만나 제자리를 찾는다.

 

About these ads